필리핀 어학연수 후기 (김0채)

저는 AELC 어학원을 선택하고 오기까지 1년이라는 시간이 걸렸습니다.

필리핀에는 마닐라, 세부, 클락, 바기오 등 여러 도시에 수 많은 어학원들

이 있어 도시 선택부터 학원 선택까지 조금 더 신중하게 생각하고 선택했

습니다. 결국 제 선택은 필리핀 AELC 어학원이었고 연수후기를 쓰는

뿌듯함에 감정이 새롭습니다.

처음 장시간 가족과 떨어져 그 것도 필리핀 이라는 타지를 갈 때에는

기대보다 많은 걱정이었습니다. 하지만 동리켜 보니 정말 잠깐 입니다.

저마다 하는 일이 아무리 힘들어도 함께 하는 사람에게서 용기를 얻고

즐거운 마음으로 해쳐나가겠다는 생각이 들듯이 필리핀 어학연수도

마찬가지 였습니다.

가족같은 분위기에 함께 영어공부를 하는 것이 좋았고 여러 외국인

친구들을 사귀면서 서로의 문화를 이해하는 기회가 됐습니다.

처음 필리핀 어학연수의 목적이 영어를 배우는 것이 1순위 였지만

오랜시간 학원에서 지내면서 좋은인연을 얻고 많은 경험을 하였습니다.

AELC 어학원을 선택하는 학생들에게 도움이 될만한 특징을 알려

드립니다.

학원의 위치는 클락/앙헬레스 지역에 있습니다.

1센터는 클락 외각에 있으며 2센터는 클락 안에 있습니다.

저는 두군데 모두  경험하였으며 시설이 훌륭한 2센터 보다는 차라리

또래 친구들이 많고 수업이 보다 체계적인 1센터가 더 좋았습니다.

외동딸에 부모님의 걱정이 많으셔서 안전한 곳을 찾고 찾아 선정한

지역이라 아무 문제 없이 잘 지냈습니다.

하지만 학원 밖을 나갈때에는 소지품을 잘 관리해야 하며 늦은 시간 혼자

다니는 것을 절대 조심해야 합니다.

인근에 대형 마트와 코리안 타운이 있는 것이 너무 좋았습니다.

마트에서는 한국에서 비싼 망고와 건바나나등 간식거리를 저렴한

금액으로 얼마든지 살 수 있었고, 주말 저녁에 마음맞는 친구들과 함께

코리안 타운에서의 외식은 한국의 맛이 그리울때 딱이었습니다.

아무래도 AELC의 가장 큰 장점은 원어민 강사!

제가 AELC 어학원을 선택한 이유이기도 합니다.

호주,영국,미국 출신 강사가 엄청 많습니다.

필리핀강사와 원어민강사의 조화가 좋았습니다.

각 나가별로 학생 매니저들이 포진하고 있어 불편한 사항이나 공지사항

등이 단체 카톡방에서 해결됩니다.

가능한 불편한 점을 해결 해 주려고 하셨고 저는 어학연수 초반

영어공부의 시작점을 찾지 못할때 원장님과 헤드티쳐와의 상담을 통해

큰 도움을 받을 수 있었습니다.

필리핀 비가 자주 많이 옵니다.

빨래에서 냄새가 나기도 하고 벌래가 때지어 출몰하기도 합니다.

시끄러운 오토바이 소리와 매연은 각오 하셔야 합니다.

4주 마다 레벨 테스트가 진햅됩니다.(스피킹,리스닝,라이팅)

한단계씩 오르는 제 영어실력에 뿌듯함을 느끼며 영어공부에 지친

심신을 달래기도 했습니다.

특히 스피킹 부분은 처음 학원에 들어와서 레벨테스트에서 알아듣지도

말하지도 못했던 때와 비교하면 엄청 발전 했습니다.

정말 그 동안의 AELC에서의 필리핀 어학연수가 언제 지나갔냐 싶을

정도로 시간이 빨리 지나 갔습니다.

이제는 한국으로 돌아가야 할 시간…

많은 추억을 만들어 주신 AELC 어학원에게 감사드리며, 기쁘게 돌아

가겠습니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